8쪽 유동규 공소장…남욱에게 “공사 설립 도우면 사업권 주겠다”

(서울=연합뉴스) 성도현 기자 = 유동규(52)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이 과거 대장동 민간 개발을 추진하던 남욱 변호사에게 ‘공사 설립을 도와주면 민관개발 사업권을 주겠다’는 취지로 제안하고 뒷돈을 받은 것으로 수사 결과 드러났다.검찰은 그가 실제 공사 설립 후 민관 개발이 추진되자 사업자 선정 과정에서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