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그 사건은…” 혐오문제 전문가의 이유 있는 경고

혐오가 우리 일상에 깊숙히 파고들고 있단 걸 느끼게 해준 신호는 이미 여러 차례 감지됐다. 특히 지난 여름, 도쿄올림픽 양궁 국가대표 선수를 향한 근거 없는 여성혐오는 사회를 큰 충격에 빠뜨렸다. 이밖에도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타자를 향한 혐오가 마치 놀이문화가 되는 듯한 양상을 보이기 시작했다. 2018년 혐…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