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경, 수중 작업 중 의식 잃은 50대 다이버 구조

부산항 신항 4부두에서 수중 작업 하던 50대가 의식을 잃었다가 구조되었다. 창원해양경찰서는 19일 오전 9시 58분경 부산항 신항 4부두에서 정박중인 선박의 선저검사를 진행하던 다이버 ㄱ(50대, 남)씨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창원해경에 따르면, ㄱ씨는 수중검사업체 소속으로 동료 2명과 함께 오전 7시 30분경 최초 입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