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내년 1월 지명위원회 열어 ‘일해공원’ 명칭 심의

경남 합천군이 논란인 ‘일해공원’ 명칭 변경 여부에 대해 ‘지명위원회’를 열어 심의하기로 했다. 30일 합천군청 관계자는 “아직 날짜를 잡지는 못했지만, 내년 1월 말에 지명위원회 회의를 열어 일해공원 명칭 변경 여부에 대해 심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합천군 지명위원회 관련 조례는 2011년에 만들어졌다. 지명위원회…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