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외대·서울대 등서 오미크론 의심 3건… 서울 전파 가능성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이승연 기자 = 서울 소재 대학에 다니는 외국인 유학생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 의심 사례로 분류된 것으로 5일 확인됐다.서울시에 따르면 오미크론 감염 의심 사례로 분류된 서울시 확진자 3명은 모두 서울 지역 대학교에 재학 중인 외국인 유학…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