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기후위기 대응 위해 100개 기업 뭉쳤다

기후위기 대응을 위해 창원지역 100개 기업이 뭉쳤다.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7일 의창구 동읍 성원전원맨션 주차장에서 “기후위기 대응, 에너지 지원사업 업무협력 협약식”을 체결했다. 업무협력은 점점 심각해지고 있는 기후위기 극복에 상호협력하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이번 협약은 창원시, 릴레이 기부 추진위원회(…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