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민주화운동 관련자·유족에게 생활지원금 지급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1월부터 인천에 사는 민주화운동 관련자와 유족에게 매월 10만 원의 생활지원금 또는 명예수당을 지급한다고 6일 밝혔다. 또한, 민주화운동 관련자가 사망했을 때에는 장례비 100만 원을 지급한다.인천시는 지난 11월 ‘인천광역시 민주화운동 관련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민주화운동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