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의 ‘음식점 총량제’, 자영업자 생각은 이렇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음식점 허가총량제’란 화두를 던졌다. 지난 27일 서울 관악구 신원시장에서 열린 전국 소상공인·자영업자들과의 간담회 자리에서 이 후보는 “하도 식당을 열었다 망하고 해서 개미지옥 같다. 음식점 허가총량제를 운영해볼까 하는 생각도 있다”라고 말했다. 이후 자신의 발언이 정치권에…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