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해경, 몽골 선적 유조선 기관실에 해수 유입에 안전조치

부산 남외항 N-3묘박지 앞 해상에서 몽골 선적 유조선 기관실에 바닷물이 들어와 해양경찰이 출동해 긴급 안전조치를 했다. 부산해양경찰서는 21일 오후 1시 27경 남외항 N-3묘박지 앞 해상에서 몽골 선적 5830톤 유조선의 기관실 내 해수파이프로 바닷물이 유입되어 침수되었다고 밝혔다. 유조선에는 미얀마 국적 선원 8명…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