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동 설계’ 유동규 구속…특혜·로비 수사 급물살

(서울=연합뉴스) 김주환 기자 =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 사건의 핵심 인물인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이 3일 구속됐다.서울중앙지법 이동희 당직 판사는 이날 영장실질심사 뒤 유 전 본부장에 대해 검찰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이 판사는 “증거 인멸과 도주가 염려된다”고 영장 발부 이유를 밝혔…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