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지난 한 주 동안 연령대별 확진자, 20대 가장 많아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대규모 발생하면서 재택 치료자도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경남도는 ‘재택치료 관리의료기관’을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권양근 경남도 복지보건국장은 15일 코로나19 대응 설명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확진자는 ‘집중관리군’과 ‘일반관리군’으로 나뉘어진다. 집중관리군은 중증화와 사망위험이 큰 60…

기사 더보기